요즘 MS 오피스보다 더 쉽고 편하게 사용하는 문서작성 툴은 구글 드라이브이다.

웹브라우저만 있으면 쉽게 문서를 작성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파일을 어디서나 작성할 수 있고, 잃어버릴 염려가 없기 때문이다.

구글 드라이브는 강력한 문서작성 및 편집기능을 제공하지만 기본적인 서비스가 부족한 면이 있다.
(이점은 구글스럽다고 해야할까;;;)

바로 폴더안에 있는 문서(파일)의 갯수를 알려주지 않는 다는 점..

그래서 간단하게 구글 드라이브 폴더안에 있는 파일의 갯수를 확인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1. 다운로드

구글 드라이브의 폴더를 선택하고 마우스 오른쪽 클릭을 하면 "다운로드.." 메뉴가 나온다.

다운로드를 선택하면 나오는 옵션창에서 쉽게 파일 갯수를 확인할 수 있다.


2. Ctrl + 폴더

파일 및 폴더 리스트가 보이는 메인창에서 컨트롤(ctrl)키를 누르고 폴더를 선택하면 새로운 탭에 해당 폴더 내용이 열린다.

이때 폴더명 옆에 폴더안의 파일 수가 표시된다.


조금 번거롭긴 하지만 구글 드라이브의 폴더안에 있는 파일 수 확인 팁을 소개해보았다.

이런 팁 없이 깔끔하게 구글 드라이브에서 지원해주길 바래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




1. 일시적으로 자동설정 해제방법 
  • Ctrl + Insert키 

2. 영구적으로 자동설정 해제

  • 도구 > 빠른교정 > 빠른 교정 내용 (단축키는 Shift키 + F8)

  • "입력 자동 서식" 탭 선택

  • 자동 글머리 기호 넣기 해제 : 자동 하이픈이나 자동 동그라니 등 글머리 기호가 자동으로 붙는 것을 막을 수 있다.
  • 자동 번호 매기기 해제 : 자동으로 2,3,4,5 등 번호가 자동으로 붙는 것을 막을 수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




개인적으로 구형 노트북에 Webdav 서비스를 설치하여 미디어 서버로 활용하고 있었다.


그런데 얼마전 서비스가 중지되어 이벤트 뷰어를 통해 확인해보니 

IIS services fail to start: "Windows could not start the Windows Process Activation Service - Error 6801: Transaction support within the specified resource manager is not started or was shut down due to an error" when WAS service is started

라는 오류가 발생하고 있었다.

그리고 구글링을 통해 찾은 해결책

시작 - 실행 에서 "cmd" 를 쳐서 커맨드 창을 연다음

fsutil resource setautoreset true c:\

라고 입력한다.

그리고 PC를 재부팅하면 위에서 발생하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
.
.

미디어 서버를 돌린 이유는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로 동영상을 스트리밍으로 보기위함 이었다. 

nPlayer 라는 앱을 이용하면 mp4(H.264, AAC)로 된 동영상은 2006년에 구입한 구형 노트북이라도 전혀 무리 없이 감상할 수 있다.

또한, FTP서비스도 함께 사용하면 mp4가 아닌 다른 동영상들도 스트리밍을 통해 동영상을 볼 수 있다.

FTP가 mp4로 변환하지 않아도 되는 편함이 있지만.. 고해상도 동영상의 경우 아이패드2 에서는 힘겨워하는 경우가 있어

가급적 mp4로 변환하여 Webdav를 통해 동영상을 보는 편이다.

구형 노트북이라 성능은 떨어지지만 그래도 Webdav나 FTP서비스를 돌리는데는 전혀 무리가 없다.

다만 인코딩은 무리가 있기 때문에 U+BOX 라는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한다.

좋은 점은 해상도를 낮춰서 인코딩 할 수 있어 적당한 용량으로 인코딩하면 LTE에서 사용하기에도 좋다.

이 부분은 차후 시간이 되면 자세히 소개하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




최근 MS 오피스 2013을 설치하면서 WORD에 문제가 생겼다 


파일저장이 안되고, 다른 이름으로 저장을 하려고 "찾아보기"를 누르는 경우 저장할 폴더를 선택하는 화면이 나오지 않았다.

즉, 어떤 경우라도 파일을 저장할 수 없게 된것이다.

오피스를 제거하고 다시 설치해봐도 상황은 마찬가지..

결국 구글신에게 물어보아 겨우 해결책을 찾았다.

일단 워드2013화면에서 "파일" 버튼을 누르고 아래와 같이 메뉴를 찾아들어간다.

"WORD 옵션>추가 기능" 에서 "COM 추가 기능"을 선택하고 "이동" 버튼 클릭


COM 추가 기능이 있다면 체크박스를 해제하여 사용하지 않거나 꼭 필요한 경우가 아니라면 "제거"를 해준다.


이제 워드를 종료하고 다시 시작하여 문제가 해결됐다면 위 COM 추가 기능으로 인한 문제였다고 볼 수 있다.

만약 이경우에도 해결이 되지 않는다면 아래 MS고객지원 페이지를 참고하여 다른 조치법을 확인해봐도 좋을듯 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




구글이 지메일 편지쓰기 기능을 새롭게 개선했다.

편지쓰기를 누르면 아래와 같이 새로운 편지쓰기 기능을 사용하겠냐고 물어본다.

이번 편지쓰기 기능의 핵심은 받은 메일을 보면서 메일을 작성할 수 있다는 점.

백문불여일견(百聞不如一見)이라고 직접 새로운 기능을 적용한 화면은 아래와 같다.

받은 메일에 대한 회신을 작성할 때 메일내용을 확인하며 회신하는 경우가 많은데

매번 새로운 창을 띄워서 답장을 써왔지만 이젠 이런 번거로움이 사라진 것이다.

물론 예전처럼 새로운 팝업창을 띄워서 작성하는 것이 편하다면 붉은색으로 표시된 대각선 화살표 버튼을 누르면 된다.

또, 구글에서도 설명하고 있지만 편지를 쓰면서 새로 도착한 메일을 바로바로 확인 할 수 있다는 점도 장점이다.

심플하지만 정말 너무 편하다. 굿잡 구글!! 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

구글문서용 크롬앱

IT 2012.10.24 15:11




지난 10월 18일 구글이 삼성전자와 함께 새로운 크롬북을 내놓았다.

국내에선 검색되지 않지만 구글 플레이 마켓에서 온라인 주문도 가능한 모양

사양을 살펴보면...

- 프로세서는 1.7GHz 속도로 동작하는 삼성전자의 듀얼코어 엑시노스5

- 내장 램은 2GB

- 내부 저장매체로는 16GB 용량의 SSD가 탑재

- 가격 249달러(약 27만원)

일전에 크롬북이 처음 나올때 20만원대로만 나와서 살만하다고 생각했는데 이제 가격경쟁력까지 갖추었다고 본다.

하지만 가격만 저렴하고 단지 인터넷만 쓸 수 있다면 그 가격도 아까울뿐이다.

그래서 구글은 크롬용 웹앱도 강화하는 모양..

웹스토어에 구글닥스의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에 해당하는 웹앱을 추가했다.

각각 웹스토어에서 “Docs”, “Sheets”, “Slides”, “Scratchpad” 로 검색하면 된다.

구글드라이브 앱이 윈도우의 파일탐색기와 같다면 이번에 나온 각각의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메모앱은 MS오피스에서 문서편집기를 각각 실행하는 개념이라고 보면 된다.

“Docs” 앱을 실행하면 위와같이 문서작성이 가능하다.

추가로 “Scatchpad” 는 앞서 구글이 중단한 구글노트와 유사한 기능이다.

간단하게 메모를 할 수 있는 메모창이 뜨고 메모한 내용은 구글드라이브에 “Scatchpad”라는 폴더 밑에 저장된다.

아쉬운점은 Scatchpad 용 모바일앱이 없다는점, 그리고 이미지파일이 링크형태로 저장되어서 링크가 끊어지면 그림이 보이지 않는다는 점이다.

메모는 아직까진 에버노트가 갑이다.

아무튼 이제 간단한 웹서핑과 문서작성용으로 크롬북의 활용도는 더 높아신 셈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






구글코리아 블로그에 아래와 같은 글이 올라왔다.

해를품은달, 무한도전, 개그콘서트 모두 유튜브로 본다! 유튜브 ‘TV 프로그램’ 페이지 개설

예전에 유튜브와 국내 방송사간 컨텐츠 공유관련 협약을 맺었다는 기사를 본적이 있는데..

이제 그 결실은 맺은 모양이다.

유튜브 국내TV프로그램 : http://www.youtube.com/shows

(유튜브 TV프로그램 채널)

현재는 KBS, MBC의 일부 컨텐츠가 제공되고 있다.

재미있는 점은 방송이 1회차를 통째로 올려놓은 것이 아니라 여러개의 클립단위로 쪼개서 올려놓았다는 점.

(환상의 커플 1회 방송분)

비록 이렇게 클립단위로 쪼개놓았지만 한개의 클립을 다보면 자동으로 다음클립으로 넘어가기 때문에 불편함은 크지 않다.


다만 클립마다 매번 15초정도의 광고를 봐야한다는점은 단점..


특히나 클립이 10개 정도로 쪼개져 있다는 점을 감안하면 광고가 너무 자주 나와 몰입도가 떨어질 수 있다는 점이다.

반대로 방송을 통째로 올렸을 때 보다 클립단위로 올려놓아서 좋은점은..

일단 방송을 중간에 멈추더라도 다시 이어볼때 쉽게 찾아갈 수 있다는 점과

개콘과 같은 한 회차의 방송분에 여러개의 코너가 있는 경우 원하는 코너를 골라 볼 수도 있다는 점.

(개그콘서트)

한가지 이상한점은 MBC의 경우 프로그램 방송 회차별로 구분해서 올려놓았는데

KBS는 회차구분없이 이어서 올렸다는점.

이왕이면 KBS도 MBC처럼 회차별로 구분하는게 더 좋지 않을까 싶다.

.

.

.

이젠 개콘을 굳이 본방사수 안해도 된다는 점과 예전에 정말 재미있게 봤던 환상의 커플을 다시 보게 되서 반가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




앞선 글에서 극찬(?) 했던 U+BOX 에 대해 최근 급실망을 해버린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달말일부터 몇일간 U+BOX는 서버증설작업을 했다.

그런데 증설작업중에 데이터를 백업하지 않고 작업을 하다 일부 고객의 데이터가 날아가는 사고가 나버린것.

백업을 하지 않았으니 당연히 복구도 안되고.. 결국 사용자에게 미안하다며 대신 무료용량을 3개월간 주겠다는 메일을 보내왔다.

(U+BOX 데이터 손실 사고 관련 사과 메일)

앞서 U+BOX가 클라우드 서비스중에서 가장 훌륭하다고 극찬을 했으나,

클라우드 서비스의 기본인 고객의 데이터를 안전하고 보관하지 못한다면 수백가지의 서비스가 무슨소용이란 말인가;;

U+BOX 고객을 비롯해서 U+BOX를 이용하려고 하시는 분들은 언제 데이터가 날아갈지 모르는 서비스임을 미리 주지하고 사용해야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





최근 U+BOX는 무료사용자에게도 동영상 파일 유지기한 제한을 없애고 용량도 늘렸고, 동영상 인코딩 횟수도 들렸다.

그동안 LG U+를 이용중이면서도 U+BOX를 쓰지 않은 이유는 무료사용자에게 적용되던 동영상을 15일간만 유지하는 제한때문이었는데.. 이번에 제한이 풀렸다 하여 다시 사용해보게 되었는다.

그런데 의외로 U+BOX는 다른 클라우드 서비스와는 차별되는 점이 많았다.

1. 동영상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서비스

U+BOX에서 가장 인상적인 부분은 “동영상” 이다.

이전부터 제공하던 인코딩 서비스는 여전히 강력한 기능중 하나이다.

물론 N드라이브나 T클라우드도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하지만..

U+BOX는 네트워크 상황에 맞게 동영상 품질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하여 3G를 이용할때도 동영상을 감상하는데 전혀 문제가 없었다.

먼저 3G용 해상도로 동영상을 인코딩 한 경우 아래와 같이 동영상이 인코딩 된다.

(U+BOX의 3G 동영상 인코딩 정보)

해상도는 400x240이고 263Kbps 이기에 3G망에서도 끊김없이 동영상을 재생할 수 있다.

한단계 높은 해상도인 DVD의 경우는 아래와 같다.

(U+BOX의 DVD 동영상 인코딩 정보)

해상도는 720x404에 1500Kbps로 와이파이존이나 LTE망 정도의 속도가 유지되야 한다.

U+BOX는 PC의 웹브라우저에서도 스트리밍이 가능하기 때문에 DVD화질은 매우 쓸만하다.

(크롬으로 재생한 U+BOX 동영상)

특히 ActiveX를 이용한 방식이 아니기 때문에 크롬이나 파이어폭스 같은 비IE계열 브라우저에서도 문제없이 재생 가능하다.

또한, 인코딩한 동영상는 별도로 다운로드도 가능하기 때문에 상황에 따라 동영상을 미리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 받아둘 수도 있다.

(물론 원본동영상도 당연히 내려받을 수 있다.)

(인코딩한 동영상 다운로드)

아이폰/아이패드 유저들중 앞서 인코딩정보를 유심히 보신분들은 눈치를 챘을수도 있는데..

U+BOX는 동영상을 아이폰/아이패드가 재생가능한 코덱과 형식으로 인코딩한다.

따라서 인코딩된 동영상은 아이폰/아이패드에서 다운로드 받아도 전혀 문제가 없다.

여기까지만해도 다른 클라우드서비스에 비해 동영상 부분에선 굉장히 앞서간다고 할 수 있는데..

한가지더 놀라운 점은 이렇게 올려진 동영상은 LG U+에서 서비스 중인 U+TV 에서도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이다.

(U+TV와 연동되는 U+BOX)

이 기능을 보고 당장이라도 지금쓰고 있는 브로드앤TV를 해지하고 갈아타고 싶은 충동이 일었다..(다만 죽일놈의 노예계약떄문에..흑;;)

좀더 찾아보니 TV뿐만 아니라 LG에서 만든 디지털액자와도 연동이 되는데(이경우엔 사진만..) 정말 진정한 N스크린에서 가장 앞선 클라우드 서비스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다.

2. 오피스를 품은 클라우드

또 한가지 U+BOX에서 무료사용자에게 개방한 서비스가 있으니 웹오피스중 문서편집기다.

MS오피스로 치면 워드, 엑설, 파워포인트 중에서 워드를 무료로 개방한것.

(U+BOX의 웹오피스)

실제로 실행해보면 자바를 기반으로 구현된 MS오피스2003이라고 보면 된다.

(좀더 정확히 말하면 한컴의 싱크프리 오피스제품이다.)

크롬에서 실행하는경우 아래와 같이 마우스 오른쪽 버튼을 눌러 “이 플러그인 실행”을 눌러주어야 했다.

(크롬에서 실행하는 경우)

크롬에서 실행한 U+BOX의 웹오피스는 MS오피스 워드의 대부분의 기능을 포함하고 있었다.

(크롬에서 실행한 U+BOX 웹오피스)

게다가 PC상에 있는 워드파일까지 불러올 수 있었다.

(U+BOX에서 PC에 저장된 doc파일 불러오기)

물론 필자는 구글닥스를 쓰다보니 이전부터 MS오피스는 설치하지 않고 있었지만.. 이정도까지 완벽하게 호환될줄은 몰랐다.

아쉬운점은 국내서비스이니 만큼.. 한글파일인 hwp를 지원하는 쪽이 좀더 좋았을텐데 하는 생각이 들었다.

(특히나 싱크프리 제품이면 한글과 컴퓨터 제품일텐데.. hwp 지원을 빼놓다니 이해할 수 없다!)

3. 인화서비스와도 연동되는 사진

사진도 일반 클라우드서비스에서 제공하는 자동으로 스마트폰에서 사진을 업로드한다던가, 폴더별로 분류하는 기능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사진 인화서비스와도 연계하고 있는 모양

(U+BOX의 사진인화 서비스)

사진인화 서비스는 아쉽게도 IE에서만 실행된다는 문구가 나오는걸로 보아 ActiveX 기반일것 같아서 더이상 알아보진 않았다.

디저털사진이라도 인화하여 앨범에 보관하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여전히 많이 있기에 충분히 좋은 서비스라 생각한다.  하지만.. ActiveX를 이용한건 좀 아닌것 같다.

하지만 또한가지 다른 클라우드와 차별화되는건 디지털액자와 연동된다는 점.

물론 개인적으로 사용하는 삼성의 디지털액자도 RSS주소를 기반으로 다른 사진서비스와 연동시켜주긴 하지만.. 해당 사이트의 RSS규칙이 변경되면 무용지물이 되는것이 비해 좀더 안정적인 서비스가 가능할것 같다.

4. 기타

그밖에 MUSIC에서는 당연히 음악파일에 대한 스트리밍 서비스도 제공하고, N드라이브와 같이 PC에 설치해서 가상드라이브로 사용하는 설치프로그램도 제공한다.

개인적으론 음악은 구글뮤직을 사용하고 가상드라이브엔 별 관심이 없어 나머진 사용해보지 않았다.(특별히 다른 서비스와의 차이점이 없었기에 사용해볼 마음이 없었다고나 할까;;)

하지만 다른 서비스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는 기본으로 U+BOX도 제공한다는 느낌으로 이런 기능이 필요한 사람들에겐 여전히 좋은 서비스라 생각한다.

5. 아쉬운 점

오랜만에 들어온 U+BOX는 정말 이런 클라우드 서비스가 있었다니!! 하는 느낌이었다.

그동안 다른 클라우드 서비스를 사용하면서 쌓인 불만이 모두 해결되는듯한 느낌이랄까?

다만 아쉬운 부분은 일단 동영상인코딩시 인코딩결과물도 저장공간에 포함된다는 점이다.

다시말하면 1G짜리 동영상을 하나 올리고 3G와 DVD용화질로 각각 동영상을 인코딩하면 3G용으로 100MB정도, DVD용으로 700MB정도의 결과물이 추가로 사용공간에 잡혀 총 사용량은 1.8G 가 된다는 점.

이런이유로 무료로 제공되는 10G(혹은 15G)는 금방 채워진다;;

또한가지는 무료이용자에게 걸려있는 인코딩 제한 50회.

이전 20회에보단 많이 늘었지만.. 저 50회가 3G와 DVD인코딩을 모두 포함한 횟수라 여전히 빠듯하다.

이부부은 유료회원으로 전환하는 경우 어느정도는 해결가능하다.

때마침 유료회원 신청시 용량을 두배로 주는 이벤트가 진행중인데.. 솔깃하다..

(유료회원 이벤트중)

다만 LG U+사용자의 경우 핸드폰요금과 합산해서 결제가 되는데..

추후에 LG U+에서 타통신사로 이동하는 경우 U+BOX의 유료회원 자격도 자동박탈되어 다시 유료회원신청을 해야한다는 점

이 경우 지금 진행중인 용량두배 이벤트를 적용받지 못하는 불상사가 생길 수 있다.

따라서 LG U+이용자는 유료회원신청전 고객센터에서 LG U+인증을 초기화해달라고 한 후 가입하는 것이 좋다.

(자사 고객에 불이익을 주는 이런 구조는 도대체 누구 머리에서 나온거란 말인가? ㅡㅡ;;)

또 한가지는 웹오피스가 hwp파일을 지원하지 않는 점.

이부분은 유료회원이라도 해결될 수 없으니 너무너무 아쉽다.

.

.

.

오랜만에 장문의 글이 되버렸는데.. 결론은 유료로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할 마음이 있다면 U+BOX는 강추!!

무료이용자라도 10G의 저장공간을 적절히 활용한다면 타 클라우드에 비해 충분히 쓸만하다는 점.

특히나 3G에서 N드라이브로 동영상보다 짜증만 났던 분들에겐 강추다.

또한 아이폰/아이패드 이용자도 동영상인코딩을 대신 해주니 역시 강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




통신사중에서 유일하게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던 SKT가 클라우드 서비스를 출시

특히 올해안에 아래 이벤트를 통해 가입하는 사람에 한에 스타벅스 커피를 제공한다.

이벤트 페이지 : http://goo.gl/fmp4g

(T클라우드 가입 이벤트)

반드시 위 이벤트 페이지의 링크를 통해 가입을 해야만 커피 기프티콘을 받을 수 있다.

(기존 가입자도 탈퇴하고 위 이벤트를 통해 가입하면 커피 기프티콘을 받을 수 있음)

1. 서비스 내역

용량 :10G(기가)

지원서비스 : 사진, 동영상, 음악, 문서/기타, 핸드폰 주소록, 메시지등

2. 장점

타 통신사 및 포탈의 클라우드 서비스의 장점을 뽑아놓은듯 동영상과 음악의 스트리밍을 지원한다.

특히 LG U+의 클라우드 서비스처럼 PC에서도 스트리밍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보관날짜 제한이 없는 점은 아주 좋다.

또한 핸드폰 주소록과 메시지도 백업이 가능하다는 점은 통신사 클라우드만의 장점인듯?

(단, 주소록은 안드로이드 폰의 경우 구글계정과 연동하는게 더 낫다.)

3. 단점

용량이 10G 밖에 안되는 점은 조금 실망.

PC에서 동영상 스트리밍은 화질과 익스플로러에서만 지원하는 점에서 기대이하.

(LG U+처럼 통신망 환경에 따라 인코딩 품질을 차등화 하는게 좋을듯 싶다.)

(동영상을 PC에서 스트리밍)

안드로이드 단말기만 지원하는 점과 안드로이드마켓이 아닌 T스토어에서 만 앱을 내려받을 수 있는 점, SKT에서 판매하거나 했던 스마트폰만 앱이 구동된다는 점은 대실망.

아이폰과 타사 고객을 철저하게 배제하기 보단 개방을 통해 타사 유저를 끌어들이는 정책으로 가는게 더 좋지 않았을까 싶다.

문서파일은 뷰어를 전혀 제공하지 않는다.. 그냥 보관용을뿐.. 적어도 뷰어라도 제공해야하지 않았을까?

.

.

.

PC에서도 제한없이 동영상 스트리밍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는 점 말고는 타사대비 아무런 경쟁력이 없다.

일단 클라우드 서비스 경쟁이 심해지는 상황에서 SKT도 대응을 시작했다는 점에서는 다행이다고 생각되나 자사 고객중 특정 사용자만을 타겟으로 하는 현 서비스 방식은 반드시 개선되어야 한다고 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