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이 지메일 편지쓰기 기능을 새롭게 개선했다.

편지쓰기를 누르면 아래와 같이 새로운 편지쓰기 기능을 사용하겠냐고 물어본다.

이번 편지쓰기 기능의 핵심은 받은 메일을 보면서 메일을 작성할 수 있다는 점.

백문불여일견(百聞不如一見)이라고 직접 새로운 기능을 적용한 화면은 아래와 같다.

받은 메일에 대한 회신을 작성할 때 메일내용을 확인하며 회신하는 경우가 많은데

매번 새로운 창을 띄워서 답장을 써왔지만 이젠 이런 번거로움이 사라진 것이다.

물론 예전처럼 새로운 팝업창을 띄워서 작성하는 것이 편하다면 붉은색으로 표시된 대각선 화살표 버튼을 누르면 된다.

또, 구글에서도 설명하고 있지만 편지를 쓰면서 새로 도착한 메일을 바로바로 확인 할 수 있다는 점도 장점이다.

심플하지만 정말 너무 편하다. 굿잡 구글!! 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용자 정의 검색


Posted by zwoo아빠